본문 바로가기
공간

태백 매봉산 바람의 언덕 풍력발전단지 셔틀버스 투어팁

by 세상 밖으로 2019. 8. 5.

2019/08/02 - [공간] - 태백 해바라기축제(입장료, 가는길) 8월 국내여행지 추천

 

태백 해바라기축제(입장료, 가는길) 8월 국내여행지 추천

축제기간 : 7. 26(금) ~ 8. 11(일) 까지 축제기간이 끝나면 입장 불가 태백 해바라기축제 입장료 성인 : 5,000원 학생(초,중,고) 및 단체(20인 이상) : 3,000원 말은 축제이나 평일이라 그런지 조용하고 사람도..

comple.co.kr

 

하늘 아래 고랭지 배추밭
태백 매봉산 풍력발전단지, 바람의 언덕을 가다

구와우 마을에서 해바라기축제장을 둘러보고 나와서 삼수령으로 차를 몰았다.

뒤이어 간 곳은 삼수령 휴게소. 이 곳에서 풍력발전단지 바람의 언덕으로 가는 셔틀버스를 탈 수 있다.

5월 부터 10월까지 농번기에는 주민 차량이외 관광객의 차량은 통제하는데 태백시에서 한시적으로 무료 셔틀버스를 운행하고 있다.
(셔틀버스 운행 및 탑승 정보, 투어팁은 본 포스팅 하단에서 확인)

오후 4시 30분. 삼수령 휴게소에서 출발하는 셔틀버스에 올랐다.

산을 개간하여 밭을 일구고 농로를 만든 터라 길은 좁고 가파르다.
버스가 산을 올라가는 내내 덜컹거린다.

버스를 타고 가면서 찍은 사진은 하나같이 흔들리고 못 났다.

중간쯤 올랐을까?
전망대가 보이고 셔틀버스의 문이 열렸다.

 

배추의 푸르름을 가득 품은 광활한 고랭지 배추밭

셔틀버스 하차 후 다시 버스가 출발하기 까지 약 20여분 정도 시간이 주어진다.

정상쪽으로 눈을 돌려 농로를 따라 걸어가는데 습기가 없는 서늘하고 상쾌한 바람이 분다.

시야가 탁 트여 가슴이 뻥 뚫리는 기분이다.

다시 버스를 타고 내려가야 하기에 얼마 못 가 다시 전망대로 돌아와 셔틀버스에 올랐다.

태백 바람의 언덕 사진 더보기

https://blog.naver.com/impservice/221606074711

 

태백 바람의 언덕 매봉산 고랭지 배추밭 셔틀버스 이용팁

해바라기 축제장에서 오솔길 너머로 보았던 태백 바람의 언덕으로 가는 길.삼수령 휴게소에서 4:30 출발하...

blog.naver.com

 

투어팁1
태백 바람의 언덕 셔틀버스 운행 및 탑승 안내

운행기간 : 2020년 7월25일(토) ~ 8월9일(일) 16일간 
운행시간 : 09:00 ~ 16:30 (마지막 탑승)
버스 2대로 30분 간격으로 운행(탑승인원에 따라 탄력적으로 운행)
차량 20~25인승 소형 버스
탑승장소 : 삼수령 휴게소 / 하차장소 : 전망대

셔틀버스는 정상까지 운행하지 않고 배추밭 중간쯤 있는 전망대에서 회차한다.
전망대에서 정상까지 가려면 도보로 왕복 30분 정도 소요된다.

기본 30분 단위로 운행하지만 탑승 인원에 따라 탄력적으로 운행이 되기 때문에 관광객이 많으면 버스들끼리 연락을 주고 받아 좀 더 타이트하게 운행 되기도 한다.
삼수령에서 회차 지점인 전망대까지는 차로 5~6분 남짓, 거리로는 4km가 조금 안된다.

투어팁2
바람의 언덕 일일 투어 가이드, 무료 셔틀버스 기사님

차를 타고 가는 동안 태백의 소개와 함께 간단히 안내를 해주신다.
굵은 목소리로 시대적 유래도 자세히 설명해 준다.

투어팁3
정상까지는 택시 이용

오후 4시 30분에 출발하는 마지막 셔틀버스가 삼수령을 출발하고 나면 택시가 줄 지어 손님을 기다린다.
셔틀버스가 운행하지 않는 시간에 정상까지 가고자 한다면 이렇게 택시를 이용하는 방법도 있다.

셔틀버스는 중간지점인 전망대까지만 운행하지만 택시를 타면 정상까지 갈 수 있다.
전해들은 얘기로는 삼수령에서 매봉산 정상까지 (정상에서 대기시간 2~30분 포함) 왕복 25,000원 ~ 30,000원 정도 비용에 이용 할 수 있다고 한다.

 

https://coupa.ng/bHv0jm

 

쿠팡! | 태백해바라기축제+바람의언덕(풍력발전단지/고랭지배추밭)+미인폭포+황지연못 당일여행

태백해바라기축제+바람의언덕(풍력발전단지/고랭지배추밭)+미인폭포+황지연못 당일여행/서울경기出

trip.coupang.com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