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시작되는 공간을 위하여

by 세상 밖으로 2015. 7. 24.

    내가 살고 있는 도시의 모습을 스케치 하고 싶은 마음에

    DJI 사의 펨텀을 구입하였다.

     

    이제껏 아래 세상만 보다가 위에서 보는 세상은 어떯까..?

    타인이 찍어야만 볼 수 있었던 나의 공간을

     

    내가 스스로 볼 수 있게 되었다.

    왠지 뿌듯한것 무슨 의미일까..

     

    아직은 서툴기만 하다.

    하지만 이것도 배움의 한가지 일지니

    매일 매일 손에 익히면 그 또한 기쁨이겠지.

     

    좋다...

     

     

     

     

     

     

     

     

     

     

     

     

     

     

     

    4대강 사업으로 잘 정비된 낙동강 산책로를 따라가 본다.

     

    반응형

    댓글0